Fishtree


소개 및 비전


 
대중 문화의 급격한 발달은 교회 문화를 위기로 몰아 넣었고,
이것은 비단 문화만의 문제가 아닌 교회의 존립의 문제와 직결되었습니다.

교회 문화를 회복하는 것은 교회를 살리는 것이고
교회가 살아야 넥스트 제너레이션(다음세대)이 살 수 있게 됩니다.
한국 교회의 미래인 다음 세대는 문화에 만감한 세대이기에
이들을 살리기 위해서는 선한 크리스천 문화 컨텐츠가 시급하게 되었음을 인지하였습니다.

그러한 이유로 크리스천 영화공동체가 필요하게 되어
2009년 서울에 영화사 피쉬트리가 설립되었고 2011년 캐나다 밴쿠버에 영화사 스타트리가 설립되었습니다.

피쉬트리는 4,500만 한국을 스타트리는 700만 한인 디아스포라를 담당합니다.
또한 이 두개의 사회적 기업은 한국 교회와 미주 지역 디아스포라 교회를 함께 연합케 하여
거룩한 하나님의 영상컨텐츠를 제작하여 교회를 회복하고 세상을 복음화하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스타트리는
“많은 사람을 옳은 데로 돌아오게 한 자는 별과 같이 영원토록 비취리라” (단12:3)의
말씀에 근거하여 명명되었습니다.

“많은 사람을 옳은 데로 돌아오게 한자는 별과 같이 영원토록 비취리라”


단 12:3

 

대표자 인사말


영화 선교사


오늘날 대중 문화계는 치열한 선교지가 되었습니다.
세상이 무차별로 대중 문화를 양산하여 교회가 위축되는 시대입니다.
교회와 성도는 문화 선교에 눈떠야 하며,
지금은 세상에 빼앗긴 문화를 되찾아와야 할 때입니다.

스타트리는 한국 교회와 미주 디아스포라 교회가 함께하여
교회 문화를 통해 복음을 전한다는 비전을 품고 태동되었습니다.
그 두번째 작품으로 한국과 일본이 하나되는 '용서의 여행'을 선보입니다.

한국과 일본은 정치적으로 점점 멀어져 가고 있습니다.
세상의 힘으로는 이 간격을 좁힐 수 없지만
십자가 앞에서 한국과 일본은 하나가 될 수 있습니다.

...
2017년 7월 대표 이성수

 
대표자 프로필
1956 - 경북 포항 출생
1975 - 서울사대부고 졸업
1983 - 한양대학교 연극영화과 졸업
1983 ~ 1985 - 연극과 뮤지컬 ‘한 여름 밤의 꿈’,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
영화 ‘영웅연가’ 각본 및 영화 ‘시로의 섬’ 기획
1985 ~1988 - 88 올림픽 특집 MBC 드라마 ‘동방의 북소리’ 주연
1988 - 영화 ‘단지 그대가 여자라는 이유만으로’ 대종상 각본상 수상
1990~1995 - 영화 ‘맨발에서 벤츠까지’, ‘어린연인’ 감독 제작
1993 - 대전 엑스포 ‘춤추는 오케스트라’ 감독
1993~1995 - 한국예술신학교 연극영화과 주임교수
1996~1997 - 선교 뮤지컬 ‘가스펠’ 연출
2001 - 탈북 다큐멘터리 촬영 - 일본 NHK, 영국 BBC 등에서 방영
2005~2009 - YWAM DTS(제자학교), SBS(성경학교) 수료 및 간사 위탁
2010~2011 - 영화사 ‘(주)피쉬트리’ 설립, 캐나다 밴쿠버에 영화사 ‘STARTREE ENTERTAINMENT LTD.’ 설립 후 미주 100교회 방문집회
2011~2015 - 북미원주민선교영화 ‘뷰티풀차일드’ 제작 및 300교회 상영집회
2017 - 일본선교 다큐영화 '용서를 위한 여행' 제작 착수